Facebook이 2017년 한 해 동안 전 세계적으로 가장 화제가 된 순간을 담은 인포그래픽을 공개했습니다. 올해 Facebook 플랫폼에서 가장 큰 주목을 받은 순간으로는 ‘세계 여성의 날’, ‘멕시코 대지진’, ‘제 51회 슈퍼볼’, ‘개기일식’ 등이 꼽혔습니다.

2017년 1월 1일부터 11월 1일 까지 Facebook에서 사람들이 나눈 대화를 살펴본 결과, 가장 많은 관심을 받은 순간은 ‘세계 여성의 날’이었습니다. 특히, 2016년 수치와 비교 했을 때 관련 언급이 약 2배 증가해 전 세계적으로 여성에 대한 지지의 뜻이 확대되고 있음을 알 수 있었습니다.

팝스타 레이디 가가의 초호화 공연으로도 국내에서 화제가 된 ‘제 51회 슈퍼볼’이 뒤를 이었습니다. 올해 Facebook을 통해 재생된 슈퍼볼 관련 영상 조회수는 2억 6,000만 회 이상에 달했습니다.

50명 이상의 사망자가 발생한 ‘라스베이거스 총기난사 사건’이 올해 세 번째로 많은 관심을 받은 순간으로 기록됐습니다. 당시, 약 3,300명의 사람들이 Facebook이 제공하는 ‘위기 대응(Crisis Response)’을 사용해 서로 도움의 손길을 나눈 바 있습니다. 위기 대응은 ‘안전 확인(Safety Check)’, ‘커뮤니티 헬프(Community Help)’, ‘기부금 마련(Fundraisers)’ 등으로 구성된 Facebook의 기능입니다.

2017년은 Facebook 상에서 사람들이 적극적으로 서로를 위로하고 도움의 손길을 전한 해 이기도 했습니다. ‘멕시코 대지진’ 당시 Facebook의 위기 대응 기능이 활발히 사용됐으며, 미국 텍사스 지역을 강타한 태풍 ‘하비’는 Facebook 역사상 최대 기부금인 2,000만 달러가 모금되는 계기가 됐습니다. ‘맨체스터 테러 사건’에 대해서는 8,000만 이상의 동영상 조회수와 45만 달러 이상의 기금 조성이 이뤄졌습니다.

Facebook 이벤트(Event) 기능을 활용한 순간들 역시 큰 주목을 받았습니다. 올해 8월 관측된 개기일식 당시, 약 80개국에서 2만 건 이상의 Facebook 이벤트가 등록돼 사람들이 실제로 만나 서로 연결되고 소통하는 화합의 장이 마련 됐었습니다. 지난 1월 21일 열린 미국 역사상 최대 규모의 거리 시위 ‘워싱턴 D.C. 여성 행진’ 역시 Facebook을 통해 약 50만명 이상의 사람들을 모집한 올해 최고의 Facebook 이벤트 중 하나였습니다.

이러한 데이터 기반의 인포그래픽 공개와 함께, Facebook은 올 한해 소중한 순간들을 한 데 모아 감상할 수 있는 ‘한 해 돌아보기’ 기능을 시작했습니다. ‘한 해 돌아 보기’는 사용자의 Facebook 계정에 올라오거나 친구들로부터 태그 된 추억들을 모아 짧은 동영상으로 만들어주는 기능으로 ‘수정’을 선택해 전반적인 구성을 변경하거나 ‘공유하기’를 통해 친구들과 함께 감상할 수 있습니다.